영종도서관-장봉혜림원이 함께 하는 "섬마을 다독다독" > 혜림원은 지금

본문 바로가기

혜림원은 지금

home > 나누고픈 이야기 > 혜림원은 지금

영종도서관-장봉혜림원이 함께 하는 "섬마을 다독다독"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수진 작성일17-07-05 16:05 조회620회 댓글0건

본문

4deafd01f1f3c3c06bf6c30444836d33_1499238 

 

지난 630, 인천광역시 영종도서관과 장봉혜림원이 함께 하는 <섬마을 다독다독-요리경연대회>가 열렸습니다. 이번 요리경연대회는 지난 5, 영종도서관과 장봉혜림원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함께 하는 첫 사업이었습니다. 3개팀, 15명이 샌드위치라는 주제를 가지고 요리 실력을 겨루었습니다. 코끝을 자극하는 맛있는 냄새와 달리, 긴장감이 감도는 대회장은 여느 경연프로 못지않습니다. 원하는 재료를 고르고, 직접 만드는 이용자들의 얼굴 또한 즐거움을 넘어 사뭇 진지하기까지 합니다.

 

침착함과 섬세함으로 최고의 맛을 선보인 녹색팀(A), 빠른 손놀림과 깔끔함으로 무장한 하양팀(B), 오직 맛으로 승부한 파크빌팀(C)까지 제한된 시간 안에 모두 근사한 음식을 내 놓았습니다. 심사위원들의 주관적이고도 객관적인 심사를 거쳐 빵이 뻑뻑하지 않고 맛이 조화로웠다는 심사평으로 일등을 거머쥔 팀은 바로 녹색팀입니다. 주먹을 불끈 쥐며 환호하는 원학씨의 얼굴이 자부심으로 반짝입니다.

내 손으로 만들었기에 맛은 더할 나위 없이 좋고, 넉넉하게 만들어 함께 나누는 마음에는 여유가 생깁니다. 다음에는 김밥을 했으면 좋겠다고, 그러면 일등을 할 수 있다고 말하는 이용자에게 일등보다 더 중요한 것은 재료를 고르고, 손질하고, 만드는 과정에 내가 있다는 것입니다.

 

음식을 통해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해주신 영종도서관 배창섭 관장님 이하 직원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 영종도서관과 장봉혜림원이 함께 만들어갈 의미 있는 관계를 기대하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